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숭실대, 대학ICT연구센터 지원사업 선정…총 60억 원 지원

숭실대학교

숭실대학교

숭실대학교(총장 황준성)는 AI보안연구센터(센터장 정수환, AI융합연구원장, 전자정보공학부 교수)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대학ICT연구센터(ITRC) 지원사업에 선정돼 최대 8년 간 총 60억 원을 지원받게 됐다고 밝혔다.
 
대학ICT연구센터(ITRC) 지원사업은 ICT 유망 핵심기술 분야의 핵심연구 프로젝트 수행을 통한 석·박사급 연구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지난 2000년부터 추진, 그간 15,000여명의 학생들이 배출된 사업이다. 올해는 산업적‧정책적으로 고급인재 수요가 높은 유망 분야(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등)와 기술 확보가 시급한 분야(양자통신, 블록체인 등)를 중심으로 총 12개 센터가 선정됐다.
 
기술 분야는 ‘시스템·암호 보안’ 분야로, 지능형 사이버 위협 분석 플랫폼을 기반으로 다양한 지능형 사이버 데이터를 분석하고, 지능형 사이버 공격에 사전 대응하기 위한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향후 10년 간 AI 보안 관련 연구 인력 수요 급증에 대응할 수 있는 AI 보안 분야 전문 인력도 양성하겠다는 것이 목표다.
 
정수환 센터장은 “AI 보안기술은 활용성, 대중성, 성장성 등이 매우 높을 것으로 기대되나 전문 인력이 현저히 부족한 상황”이라며 “앞으로 AI보안연구센터에서는 지능형 사이버 위협 분석 플랫폼 구축부터 데이터 엔지니어링, 공격 탐지 능력이 고루 보유된 인재를 양성하고자 한다. 숭실대 AI융합연구원과 연계하여 융합 R&D 과제 수행과 숭실대 AI 교육의 중심축의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숭실대에서는 본 사업에 전자정보공학부 정수환 교수, 컴퓨터학부 신용태 교수, 전자정보공학부 이재진 교수, 스마트시스템소프트웨어학과 노동건 교수, 전자정보공학부 신현출 교수, 전자정보공학부 권민혜 교수 등 총 6명이 참여한다. 조효민 기자
 
 

선데이 배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