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휴온스메디케어, 국내 내시경소독기 시장 새바람 일으킨다

㈜휴온스메디케어(대표 이상만)는 국내 기술력으로 개발한 1회용 과초산계(PAA) 소독제를 사용하는 내시경소독기 ‘휴엔 싱글(HUEN Single)’의 식약처 품목허가를 취득했다고 16일 밝혔다.  
 

- ‘1회용 소독제를 사용하는 내시경소독기’ 품목허가 취득
- 환자간 교차감염 DOWN · 의료진 편의성 UP

‘휴엔 싱글’은 현재 의료 현장에서 사용되는 기존 내시경소독기의 교차감염, 유효 농도감소 우려 등의 단점을 보완한 제품이다.  
 
일반적인 내시경소독기에 사용하는 소독제는 재사용하기 때문에 장기간 반복 사용으로 인한 유효농도 감소 우려가 있고, 소독제의 유효농도를 지속적으로 체크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또, 내시경 검사 및 시술빈도 수가 증가함에 따라 재사용 소독제의 한계인 환자간 교차감염의 우려가 있다.
‘휴엔 싱글’은 1회용 과초산계(Peracetic acid, PAA) 고준위 소독제를 사용하는 내시경 소독기로 식약처 허가를 받은 ‘스코싱글액’을 사용, 바이오필름 생성을 억제하고 5분내 포자를 포함한 모든 병원성 미생물을 살균해 환자간 교차감염을 예방한다.
 
소독제 유효 농도를 매 회 체크할 필요가 없고, 원터치커넥터는 소독제 교체 시 발생했던 초산 냄새 노출과 소독액이 튀는 것을 방지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또, 방수체크와 소독공정이 하나의 공정으로 단순화 됐으며, 강력한 초음파 세척 기능과 다양한 옵션(자동도어, 에어건, 챔버 트레이, 바코드 시스템 등)을 탑재해 사용자의 편의성이 대폭 향상됐다.
휴온스메디케어 이상만 대표는 “휴온스메디케어의 기술력으로 세계적 수준의 1회용 과초산계 소독제 전용 내시경소독기를 개발해냈다” 며 “감염예방과 멸균관리가 더욱 중시되는 시대 변화를 반영한 제품을 꾸준히 개발해 고객만족을 실현하고 국내 1위 기업으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휴온스메디케어는 의료용 소독기와 소독제를 모두 제조·생산할 수 있는 기술력을 보유한 국내 기업으로, 전세계적으로 개인위생 및 감염관리의 중요성이 대두되면서 기업가치가 날로 높아지고 있다. 국내에서도 차별화된 자체 기술력을 기반으로 다양한 소독제와 소독기를 선보이며 국내 멸균 및 감염관리 시장에서 리더십을 공고히 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