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길, 10살 연하 아내 공개…"순박한 매력 있는 친구"

사진 채널A '아빠본색'

사진 채널A '아빠본색'

가수 길(길성준)이 10살 연하 아내를 공개했다.
 
24일 오후 8시 20분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빠본색'에는 아들 하음과 함께 합류한 길의 모습이 그려졌다.
 
방송에서 길은 결혼식을 하지않고 혼인신고만 하고 살고 있다고 전했다. 방송 출연 계기에 대해선 "한 달 정도 집에서 아내가 설득했다. 방송에 나가서 우리 가족을 얘기하고 하음이도 보여줬으면 좋겠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길은 아내에 대해 "먼 시골에서 가재 잡고 개구리 잡으면서 큰 친구다. 순수하고 순박하다. 저랑 성격이 다르다. 만난지 5년 정도 됐으며, 나이는 나보다 10살 어리다"고 말했다.
 
사진 채널A '아빠본색'

사진 채널A '아빠본색'

방송에 출연한 길의 아내는 "2016년 '쇼미더머니' 끝날 때 쯤 오빠를 만났다. 차근차근 결혼식을 준비하고 있었는데 못하게 됐다. 혼인신고만 하고 간단히 가족 식사로 대체했다"고 밝혔다.
 
그는 "친구들은 제가 결혼을 한 지도 모르고 임신을 한 지도 모르니깐 정말 사람들을 피하기만 했다"라며 "만삭 때 순댓국이 너무 먹고 싶어서 맛집을 멀리 찾아갔는데, 손님들이 길을 알아보더라. 사람들이 안 좋은 얘기를 하는 것이 들려서 순댓국을 안 먹고 가게에서 나왔다. 너무 서러웠다. 감정이 북받쳐서 순댓국집 앞에서 울었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계속 이렇게 살다가는 죄인처럼 지낼 것 같았다. 오빠가 밝았는데 점점 피폐해지더라. 힘들어하고 혼자 많이 울었다"고 전했다.
 
이어 길은 아들과 함께 일상을 보내는 모습을 공개했다. 길은 "아버지로서 아들에게 미안한 마음이 컸다. 3년, 4년의 시간이 제가 살아온 삶과는 정반대였다. 당당한 아빠가 될 때까지 진짜 열심히 해보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길은 음주운전으로 자숙과 복귀를 반복하다 3년만인 지난 1월 '아이콘택트'를 통해 방송에 복귀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