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평창올림픽 스키점프경기장 강원FC 연습구장 변신

평창 알펜시아 스키점프경기장이 강원FC 연습구장으로 변신한다. [일간스포츠]

평창 알펜시아 스키점프경기장이 강원FC 연습구장으로 변신한다. [일간스포츠]

 평창 알펜시아 스키점프경기장이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강원FC 연습구장으로 쓰인다.
 
강원도개발공사는 2018 평창겨울올림픽이 치러진 알펜시아 스키점프경기장 메인스타디움을 올 시즌 하반기부터 강원 전용 연습구장으로 활용한다고 22일 밝혔다. 도개발공사가 운영하는 알펜시아 스키점프경기장은 평창올림픽 시설물이자 평창 대관령의 대표적인 랜드마크다.
 
스키점프경기장의 전용 연습구장 변신은 지난 4월 강원의 제안으로 시작됐다. 도개발공사는 지난달부터 스프링클러를 설치하고, 잔디 품종을 생육이 탁월한 톨훼스큐를 파종하는 등 구장 관리에 나섰다.
 
알펜시아 스키점프경기장이 강원 구단과 인연을 맺은 건 처음이 아니다. 2016년 강원 홈구장으로 사용된 적 있다. 700m 고원지대에 위치해 혹서기에도 평균기온이 25도를 넘지 않아 선선하다. 강릉 홈구장과도 가까워 선수들의 하계 훈련장으로 안성맞춤이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