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LG전자, 30만원대 실속형 스마트폰 'LG Q61' 출시

LG전자가 30만원대 실속형 스마트폰 ‘LG Q61’을 오는 29일 출시한다. 매스(대중적) 프리미엄폰 ‘LG벨벳’에 이어 보급형폰의 제품 라인업을 다양화하기위한 것이다. 
 
LG전자는 30만원대 보급형 스마트폰인 LG Q61을 29일 출시한다. 〈LG전자 제공〉

LG전자는 30만원대 보급형 스마트폰인 LG Q61을 29일 출시한다. 〈LG전자 제공〉

 
LG전자는 21일 "국내 이동통신 3사와 자급제 채널을 통해 LTE(롱텀에볼루션) 모델인 실속형 스마트폰 ‘LG Q61’을 29일 국내 출시한다"고 밝혔다. 출고가는 36만9600원이다. LG Q61은 전면에 1600만 화소의 고화질 카메라를, 후면에는 200만~4800만 화소의 쿼드(4개) 카메라를 장착했다. LG전자는 “후면에 표준, 초광각, 심도, 접사 카메라를 탑재했고, 최대 4배 망원부터 3~5cm 거리의 접사까지 다양한 사진을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화면은 6.5형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전면 베젤을 최소화했다. 또 홀인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전면 카메라가 차지하는 면적을 줄였다. 동영상을 볼 때 몰입감을 높이기 위해 가로가 넓은 19.5:9의 시네마틱 화면 비율을 구현했다. 또 4000mAh(암페어) 용량의 배터리를 탑재했고, 입체음향(DTS:X 3D) 기능을 장착해 영화관 같은 고품격 입체 음향을 구현한다. 내구성도 강화했다. LG Q61은 미국 국방부 군사표준규격인 ‘밀리터리 스펙’을 통과했다. 밀리터리 스펙은 저온과 고온 상태에서 내구성은 물론 진동·분진·방수 등을 테스트한다.
 
신재혁 LG전자 모바일마케팅담당은 “다양한 가격대와 디자인 제품을 지속 출시해 고객의 선택 폭을 넓혀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태윤 기자 pin2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