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엠이코리아, 경산시와 투자협정 MOU 체결

최영조 경산시장, 김홍식 이엠이코리아 대표회장, 김상열 경산지식산업개발대표가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이엠이코리아

최영조 경산시장, 김홍식 이엠이코리아 대표회장, 김상열 경산지식산업개발대표가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이엠이코리아

스마트 모빌리티 전문기업인 ㈜이엠이코리아(대표회장 김홍식)는 어제 5월 19일(화) 경상북도 경산시(시장 최영조), 경산지식산업개발㈜(대표 김상열)과 함께 경산지식산업지구내 E모빌리티 산업 육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투자협정에 관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양해각서는 ㈜이엠이코리아가 오는 2023년까지 경산지식산업지구 내 12,562㎡(3,800평)의 부지에 약 100억원을 투자해 60여명의 신규 고용을 창출하고, 경산시와 경산지식산업개발은 산업단지 부지 및 공장 건립과 원활한 기업 운영을 위한 행정적 지원을 뒷받침한다는 내용이다.
 
㈜이엠이코리아는 대구광역시에 본사를 두고 전기자전거, 전동 스쿠터 등 스마트 모빌리티 제품을 생산·판매하는 업체로 친환경 이동 수단의 대중화를 목표로 성장하고 있는 기업이다. 특히, 연간 30만대 제조가 가능한 2차전지 자동화 생산라인을 구축해 10~15만대 가량의 조립 완제품의 유럽 수출을 추진하고 있다.
 
㈜이엠이코리아와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함에 따라 경산시에서는 2차전지 배터리 생산이 가능한 기업을 유치해 2016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무선전력전송 산업과 연계된 충전기 관련 사업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엠이코리아 김홍식 대표는 “금번 투자를 통해 지역과 기업이 상생하는 모범사례를 만들어 코로나19로 어려운 국내 기업들에게 희망의 불씨를 키우길 기원한다”며 투자에 대한 소견을 보였고, 최영조 경산시장은 “국내외 경제가 어려운 시기에 과감한 투자를 결정해주신 ㈜이엠이코리아 김홍식 대표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투자 및 일자리 창출계획에 의한 원활한 기업운영을 위해 인허가 사항 등 각종 행정지원을 신속하게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