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알쓸신곡] 시크릿넘버, 다국적 그룹의 자신감 넘치는 데뷔 'Who Dis?'

바인엔터테인먼트 제공

바인엔터테인먼트 제공

※알고 들으면 쓸모있는 신곡. '알쓸신곡'이 퇴근길 오늘의 노래를 소개합니다. 매일 쏟아지는 음원 속에서 모르고 놓치면 후회할 신곡을 추천해드립니다.
 
다국적 그룹 시크릿넘버가 걸크러쉬한 매력을 담은 곡으로 가요계 등판했다.
 
시크릿넘버(레아, 수담, 진희, 디타, 데니스)는 19일 오후 6시 데뷔 싱글 'Who Dis?'를 발표하고 가요계 데뷔했다. 'Who Dis?'엔 자신의 스타일대로 개성 있게 살자는 시크릿넘버의 자신감 넘치는 매력을 담았다. 동명의 타이틀곡과 함께, 바쁘고 어지러운 일상 속 지친 사람들을 위한 노래 'Holiday'가 수록돼 있다. 
 
타이틀 곡 'Who Dis?'는 방탄소년단(BTS) '작은 것들을 위한 시'를 작곡한 멜라니 폰타나(Melanie Fontana)와 Michel 'Lindgren' Schulz, 국내 작곡가 샤크(Shark)가 협업한 곡이다. 당당한 걸크러쉬 매력이 듬뿍 느껴진다. 시원하면서도 그루브가 느껴지는 메인 보컬 데니스의 보이스가 매력적이다.
 
뮤직비디오는 홍원기 감독이, 안무는 배윤정 안무가가 맡았다. 노랫말처럼 뮤직비디오와 안무에서도 특유의 밝고 자신감 넘치는 모습이 느껴진다.
 
시크릿넘버 팀명은 의미 있는 숫자로 구성하는 비밀번호처럼, 대중들에게 특별한 비밀번호 같은 존재가 되고 싶다는 의미를 담았다. 총 다섯 명의 멤버로 구성됐고, 다양한 국가에서 모인 다국적 그룹이다. 데니스와 진희는 미국에서 태어났고, 디타는 인도네시아 출신이다. 레아와 수담은 각각 일본과 한국 멤버다. 시크릿넘버는 "다양한 나라에서 태어난 멤버로 구성된 그룹은 우리 밖에 없을거다. 각자 살아온 배경도 다르고 문화도 다른데 그래서 더 다양하게 좋은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며 자신했다.
 
김연지 기자 kim.yeonji@jtbc.co.kr    
.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