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종대 송현옥 교수 연출, 연극 ‘의자 고치는 여인’ CGV서 개봉

세종대학교(총장 배덕효) 영화예술학과 송현옥 교수가 연출하는 ‘의자 고치는 여인’이 5월 20일 CGV 극장에서 개봉한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CGV는 소외계층 및 공연 활성화를 위해 국내 우수 창작 작품을 CGV에서 상영하는 ‘아르코 라이브(ARKO LIVE)'를 진행한다.  
 
이번에 상영되는 작품은 연극 ‘의자 고치는 여인', 무용 'Hit & Run', 전통예술 ‘완창판소리프로젝트2 강산제 수궁가', 창작뮤지컬 ‘안테모사’등 2019 공연예술창작산실 올해의 신작 중 4편이 선정됐다.
 
‘의자 고치는 여인’은 기드 모파상의 동명의 소설을 각색한 작품으로 한 남자를 위해 일생을 바친 여인의 삶에 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몸의 언어를 통해 연극을 연출하는 송 교수의 특유의 연출법이 잘 녹아든 공연이다.  
 
송 교수는 “55년 동안 한 남자를 짝사랑한 여인의 가슴 아픈 이야기가 연극무대를 넘어 이제는 스크린으로 볼 수 있게 됐다”며, “많은 사람이 연극의 아련함을 같이 느낄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