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재림·지연, 연인 아닌 선후배 사이 "같은 취미, 오해 낳았다"(종합)

 
 
 
송재림·지연

송재림·지연

 
배우 송재림(35)과 티아라 출신 가수 지연(26)이 열애설을 부인했다.  
 
19일 송재림의 소속사 그랑앙세 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019년 9월 종영한 KBS '너의 노래를 들려줘'를 통해 만난 두 사람은 바이크라는 공통의 취미를 가진 친한 선후배 사이일 뿐이다"라는 입장을 전했다.  
 
이날 오전 스포츠경향은 두 사람이 지난 17일 충북 충주로에 위치한 주유소에서 함께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며 열애설을 보도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송재림 측은 "목격된 17일 당일날은 송재림이 태백에 위치한 서킷에서의 바이크 연습 날이었고, 이제 막 입문하는 단계의 지연이 동행했다가 목격된 것이다. 안전한 연습장소인 서킷들이 지방에 있다 보니 이런 오해를 낳았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지연 측 또한 같은 입장을 내놓았다. 지연 측은 "송재림과 드라마에 출연하며 알게 됐고, 친한 동료 사이로 지내고 있다"고 전했다.  
 
송재림과 지연은 지난해 8월부터 9월 방송된 KBS 2TV 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에 함께 출연한 바 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