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검 디지털포렌식센터서 소규모 화재…"즉시 진화"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뉴스1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뉴스1

검찰이 압수수색 등으로 확보한 디지털 증거물 등을 분석하는 대검찰청 국가디지털포렌식센터에서 소규모 화재가 발생했다. 
 
대검에 따르면 19일 오전 9시 50분쯤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대검찰청 국가디지털포렌식센터에서 소규모 화재가 발생해 즉시 진화했다. 관계 당국은 정확한 화재 경위와 피해 규모를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국가디지털포렌식센터는 범죄 수사의 단서가 되는 디지털 자료를 확보해 복구·분석하는 기관이다. 'n번방' 사건과 같은 사이버범죄 수사지원·분석 등도 맡고 있다.
 
최근 청와대 선거개입·하명수사 의혹 사건에 대한 검찰 수사 과정에서 숨진 검찰 수사관의 아이폰 잠금장치를 4개월 만에 해제해 관련 자료를 확보했다.
 
함민정 기자 ham.minj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