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상] 55만원 아이폰SE 써보니 "10년된 쏘나타에 최신엔진"

"요즘 마스크를 쓰고 다니느라 홈 버튼 지문인식이 그리웠다"

 
애플이 이달 초 출시한 아이폰SE는 최저 55만원(저장용량 64GB 모델)의 실속형 스마트폰이다. 애플이 지난해 9월 내놓은 아이폰11프로(최저 139만원)나 11프로 맥스(최저 155만원)에 비하면 절반도 안 되는 가격이다. 국내에서 대표적인 '앱등이'로 꼽히는 코딩교육 스타트업 '멋쟁이 사자처럼'(멋사)의 이두희(37) 대표와 '2세대 아이폰SE'를 체험해봤다. 
 
이대표와 함께 둘러본 아이폰SE는 저장용량 256GB, 출고가격은 76만원으로 가장 높은 사양을 갖춘 모델이다. 일단 이 대표는 홈 버튼부터 살펴봤다. 아이폰8 이후 3년 만에 되살아난 홈버튼이다. 그는 "요즘 마스크를 쓰고 다니느라 홈 버튼 지문인식이 그리웠다"고 말했다. 아이폰11의 경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마스크를 쓰고 다니느라 잠금 해제하려면 암호를 입력하거나 마스크를 벗어야 한다.    

 

3년 만에 돌아온 홈버튼에 "그리웠다" 

이 대표의 서울 강남구 삼성동 사무실에서 함께 사진을 찍었다. 아이폰SE와 아이폰11프로, 두 스마트폰으로 촬영했는데 화질 차이가 크게 느껴지지 않았다. 오히려 사람의 형체를 인식해 피부톤을 환하게 만들어 아이폰11 못지않은 선명한 화질을 사진을 찍을 수 있었다. 광학식 손떨림보정장치(OIS) 덕분인지 초점이 잘 맞아 피사체가 흔들려 보이지도 않았다. 
 
왼쪽이 아이폰SE로 촬영한 셀프 카메라. 오른쪽이 아이폰11프로로 찍었다. 김영민 기자

왼쪽이 아이폰SE로 촬영한 셀프 카메라. 오른쪽이 아이폰11프로로 찍었다. 김영민 기자

덕수궁 대한문도 촬영해봤다. 구름이 껴 있는 날씨를 표현하기에 둘 다 부족함이 없어 보였다. 아이폰11프로에는 뒷면에 트리플 카메라가 아이폰SE에는 1200만 화소 싱글 카메라가 각각 탑재됐으나 두 스마트폰 모두 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AP)로 A13 칩셋을 탑재했다. 애플이 자랑하는 '스마트폰의 두뇌' A13의 인공지능(AI) 기반 후처리 능력을 실제 체험한 대목이다.
 

아이폰SE로 촬영한 덕수궁 대한문 전경. 김영민 기자

아이폰SE로 촬영한 덕수궁 대한문 전경. 김영민 기자

아이폰11프로로 촬영한 덕수궁 대한문 전경. 김영민 기자

아이폰11프로로 촬영한 덕수궁 대한문 전경. 김영민 기자

다만 야간 사진에선 아이폰11프로가 보다 뛰어난 색 재현력을 나타냈다. 야간 촬영 시에는 렌즈 크기, 카메라 개수 등 물리적 성능이 인공지능(AI)과 비교해 사진에 더 많은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보인다.
 
왼쪽이 아이폰SE로 촬영한 공원의 야경 사진. 아이폰11프로로 찍은 사진이 나뭇잎, 밝기 측면에서 더 생동감있게 주변 환경을 전달한다. 김영민 기자

왼쪽이 아이폰SE로 촬영한 공원의 야경 사진. 아이폰11프로로 찍은 사진이 나뭇잎, 밝기 측면에서 더 생동감있게 주변 환경을 전달한다. 김영민 기자

아이폰SE는 A13 칩셋의 성능을 십분 활용해 증강현실(AR) 기능이 들어간 앱도 무리 없이 구동됐다. 이용자의 발을 갖다대면 AR 환경에서 운동화를 신어볼 수 있는 앱을 돌렸더니 버벅임 없이 나이키·아디다스 등 브랜드 운동화를 착용하는 게 가능했다. 이 대표는 "칩셋에 내장된 코드가 복잡했다면 앱이 끊겼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애플이나 퀄컴, 삼성, 화웨이가 만들어내는 칩셋에는 모두 AI를 쓸 수 있게끔 코드가 짜여 있다. 코드값에 따라 시스템 반도체의 성능이 결정되는 구조다.
 

총점 ☆☆☆☆, "짧은 배터리 시간은 아쉬워" 

이 대표가 아이폰SE에 내린 평점은 별 4개.(별 5개 만점 기준). 그는 "10년 된 클래식한 쏘나타에 최신 엔진을 장착해 마치 옛날 차량을 최신식으로 리스토어(복원)한 느낌"이라면서도 "아이폰8과 같은 옛날식 UI와 배터리는 아쉽다"고 말했다. 실제로 배터리 사용 시간은 다소 아쉬운 대목이다. 소셜미디어 '유튜브'로 뮤직비디오를 약 2시간 동안 시청했더니 배터리가 82%에서 53%로 떨어졌다. 아이폰SE는 약 1800 밀리암페어시(mAh)의 배터리를 탑재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요즘 나오는 최신 5G 스마트폰(4000~5000mAh)과 비교하면 용량이 작다.  
 
아이폰SE의 화면 크기는 4.7인치로 아이폰XS(5.8인치)나 6인치대 갤럭시 스마트폰보다 작다. 특히 아래위로 검게 나타나는 넓은 테두리(베젤) 때문에 시각적으로 화면이 좁아 보였다. 하지만 또 그 작은 화면 때문에 한 손으로 폰을 조작하기는 한결 수월하다.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아이폰SE 사양. 그래픽=김은교 kim.eungyo@joongang.co.kr

아이폰SE 사양. 그래픽=김은교 kim.eungy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