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美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 긍정적…항체 형성”

사진 홈페이지 캡처

사진 홈페이지 캡처

미국 생명공학 기업인 ‘모더나’(Moderna)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후보(mRNA-1273)에 대한 1상 임상시험에서 항체가 형성되는 긍정적 결과가 나왔다고 밝혔다.
 
18일(현지시간) 미 CNBC 방송 등에 따르면 모더나는 45명의 참가자를 대상으로 한 임상1상 결과 참가자 모두에게서 코로나19 항체가 생성됐다고 발표했다. 2차 투여 후 약 2주 후인 43일째 되는 날, 항체 수치는 코로나19에서 회복된 사람들의 혈액 샘플에서 일반적으로 볼 수 있는 수준으로 나타났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모더나는 시험 참가자 45명을 15명씩 3그룹으로 나눠 백신 후보 물질을 각각 25㎍(마이크로그램), 100㎍, 250㎍씩 약 28일의 간격을 두고 두차례에 걸쳐 투여했다.
 
모더나는 백신 후보물질을 두 번째 투여한 후 약 2주가 지난 뒤 25㎍ 그룹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됐다가 회복된 사람과 비슷한 수준의 항체가 형성됐다고 설명했다.
 
다만 이 시험에선 가장 많은 양을 투여받은 3명이 눈에 띄는 부작용을 겪었다고 모더나는 밝혔다. 모더나 측은 구체적으로 어떤 부작용이 나타났는지는 언급하지 않은 채 이 부작용이 해결됐으며 심각한 수준은 아니었다고 설명했다.
 
전 세계 백신 개발 현황. 그래픽=김주원 기자 zoom@joongang.co.kr

전 세계 백신 개발 현황. 그래픽=김주원 기자 zoom@joongang.co.kr

현재 매사추세츠주 캠브리지에 소재한 모더나는 미국 국립보건원(NIAID)와 협업해 백신을 연구하고 있다. 지난 3월부터는 1상 시험에 돌입했으며, 미 식품의약국(FDA)로부터 2상 시험을 허가받았다. 3상 시험은 오는 7월께 시작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날 뉴욕증시에서 모더나의 주가는 26%대의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미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이날 전 세계에서 100개 이상의 코로나19 백신이 개발 중인 가운데 모더나와 미 제약사 화이자 등의 8개 백신 후보에 대한 임상 시험이 시작됐다고 전했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