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석천의 성소수자 격려 "지금은 용기낼 때···검사 받으시라"

방송인 홍석천이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

방송인 홍석천이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

방송인 홍석천(49)이 이태원 클럽의 코로나19 집단 감염 사태와 관련, 성소수자들을 향해 “지금 당장 용기를 내 검사에 임하길 간곡히 권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성소수자들이 자주 이용하는 이태원 클럽 방문자들이 연이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일부 네티즌들 사이에선 ‘커밍아웃’한 홍석천에게 입장 표명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었다.   
 
홍석천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금은 용기를 내야할 때”라고 시작하는 글을 올려 “성소수자들이 ‘아웃팅(성 정체성이 다른 사람에 의해 강제로 밝혀지는 것)’에 대한 걱정이 크다는 건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 하지만 지금은 그 무엇보다 본인과 가족, 그리고 사회의 건강과 안전이 우선이다. 다행히 ‘익명 보장’ 검사가 가능하다고 하니 지금이라도 당장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권했다.  
 
또 “지금은 모두가 힘든 시기다. 그리고 모두가 이 사태에서 벗어나고 싶어 힘을 모으고 있다. 방역 당국과 의료진,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이 쏟은 그동안의 힘과 노력이 헛되지 않게 지금 당장 용기를 내서 검사에 임하길 간곡히 권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이지영 기자 jyle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