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할머니 덮친 20㎏ 대형견···견주 김민교 SNS 열고 공식사과

80대 노인을 공격한 반려견의 견주 배우 김민교가 10일 공식 입장을 냈다. 사진은 지난해 9월 XtvN '최신유행 프로그램2'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모습이다. [뉴스1]

80대 노인을 공격한 반려견의 견주 배우 김민교가 10일 공식 입장을 냈다. 사진은 지난해 9월 XtvN '최신유행 프로그램2'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모습이다. [뉴스1]

 배우 김민교가 자신의 반려견들이 80대 이웃 주민을 물어 중상을 입힌 사고에 대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배우 김민교, 반려견 사고 사과
20kg 대형견들 80대 이웃 물어

사고 직후 응급실 동행…죄송합니다

10일 김민교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죄송합니다” 사과부터 했다. “지난 4일 제 반려견들이 이웃집 할머니께 피해를 입히는 사고가 발생했다”면서 “이 사실을 알게 된 아내가 바로 할머니를 모시고 응급실에 동행했고, 이후 촬영이 끝난 후 소식을 들은 저도 바로 응급실로 찾아가 가족분들을 뵈었다. 평소에도 저희 부부를 아껴주었던 할머니 가족분들께서 오히려 저희를 염려해주셨고 더욱 죄송했다”고 했다.  
  
또 “할머니께서는 현재 병원에서 상처들에 대한 입원 치료를 진행 중이시며 그럼에도 견주로서 저의 책임은 당연하다고 생각된다”면서 “다시는 이러한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사고를 일으킨 개들에 대해서는 향후 교육이나 위탁, 그 이상 필요한 조치에 대해 전문가와 상의하고 있는 중이다. 또 할머니의 치료가 모두 완료될 때까지 책임감을 가지고 함께하겠다. 앞으로는 견주로서 더욱 철저한 반려견 교육과 관리를 통해 위와 같은 사고가 생기지 않도록 주의하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20㎏ 넘는 대형견…전문가 상의 중 

김민교가 2017년 자신의 반려견들과 함께 출연한 채널A 예능 '개 밥주는 남자 2'. 김민교 부부는 사진에 보이는 세 마리 대형견을 비롯해 총 다섯 마리 반려견과 살고 있다고 소개됐다. [방송 캡처]

김민교가 2017년 자신의 반려견들과 함께 출연한 채널A 예능 '개 밥주는 남자 2'. 김민교 부부는 사진에 보이는 세 마리 대형견을 비롯해 총 다섯 마리 반려견과 살고 있다고 소개됐다. [방송 캡처]

9일 YTN 보도에 따르면 앞서 지난 4일 경기도 광주 집 근처 텃밭에서 나물을 캐던 80대 여성이 이웃집 개 두 마리에게 습격당했다. 해당 반려견들은 몸무게가 20㎏ 넘는 대형견으로, 목줄과 입마개를 하지 않은 채 마당 울타리를 뛰어넘어 노인을 물었다. 10일 김민교에 따르면 “개 집 울타리 안에 있던 반려견들은 고라니를 보고 담장을 뛰어넘어나갔”고 “울타리 안에 있다 나간 터라 입마개와 목줄도 없는 상태”였다.  
 
노인은 허벅지와 양팔 등을 다쳐 응급실로 옮겨졌고 현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다섯 마리 키우는 '다견가족' 

사고 보도 후 뒤늦게 견주로 지목된 김민교는 이렇다 할 입장을 밝히지 않고 10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비공개로 전환해 책임 회피 등 논란이 일었지만 이날 오후 5시경 다시 연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식 사과문을 냈다.  
 
tvN 예능 ‘SNL 코리아’ 등으로 알려진 그는 2017년 채널A의 반려견 양육 권장 예능 ‘개 밥주는남자2’에서 자신의 전원생활을 공개하며 이 반려견들을 비롯한 다섯 마리 개와 사는 ‘다견가족’으로 소개된 바 있다.

10일 배우 김민교가 자신의 반려견이 이웃 노인을 문 것에 대해 공식 사과문을 냈다. [인스타그램 캡처]

10일 배우 김민교가 자신의 반려견이 이웃 노인을 문 것에 대해 공식 사과문을 냈다. [인스타그램 캡처]

관련기사

 
나원정 기자 na.won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