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티몬, 중소기업유통센터와 중소상공인 온라인시장 진출 지원

.

.

    
국내 최초 타임커머스 티몬(대표 이진원)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산하 중소기업유통센터(대표이사 정진수)와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온라인시장 진출 촉진과 판로확대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티몬은 모바일 쇼핑 환경에서 새롭게 부상하고 있는 브이커머스에 특화된 티몬 플랫폼의 강점을 활용해, 라이브 방송 플랫폼인 ▲티비온라이브 지원, ▲리뷰형 숏비디오 제작 등을 지원한다. 또한 ▲전용 기획전 운영, ▲SNS 홍보 및 인플루언서 활용 프로모션 등을 지원해 상품 노출을 극대화하고 판매 활성화를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중소기업유통센터 ‘아임스타즈’에 신청한 기업 중 평가를 통해 선정된 기업을 대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중소상공인들에게는 온라인 판로 확대와 다양한 마케팅 지원의 길을 열어줌으로써 성공적인 온라인 시장 진입을 위한 차별화된 노하우를 제공하고, 우수한 신규 상품 및 판매자 발굴로 중소상공인 혁신성장 활성화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티몬에서는 5월 10일까지 대구/경북 지역 소상공인들의 상품을 모아놓은 ‘소상공인 특별전’을 운영하고 있다. ‘녹물제거 샤워기’, ‘오미자청’, ‘안동참마분말’, ‘국내생산 동전파스’ 등 다양한 아이디어 상품 등을 판매한다. 기획전은 상시로 운영되며, 전단 배너 및 모바일 앱푸시 등 고객들에게 제품을 효과적으로 노출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2차 기획전은 5월 18일부터 열린다.  

한편 티몬은 5월부터 12월까지 경북경제진흥원과도 협약을 맺고 경북지역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전용 기획전도 운영한다. 티비온라이브 및 숏비디오 지원, 상세페이지 제작 패키지 등을 비롯해 기업별 1:1 MD 매칭 프로그램을 통해 개별 큐레이션 및 상품 판매 컨설팅도 지원할 예정이다.  

티몬 이진원 대표는 “이번 협약은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상공인들에게 온라인 판매 노하우와 매출 확대를 제공하는 좋은 기회다”며 “앞으로도 티몬의 플랫폼이 가지고 있는 강점을 활용해 중소상공인과의 상생을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서지영 기자 seo.jiy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