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소문사진관] 獨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에 '드라이브인' 결혼식 열려

코로나19가 새로운 결혼 문화를 만들었다. 지난 5일(현지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에서는 '드라이브인 (drive-in)' 결혼식이 열렸다.  
독일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의 하나로 하객 없는 결혼식만을 허용해 왔다. 
5일(현지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의 한 드라이브인 영화관 주차장에서 신부 재닌과 신랑 필립 스콜즈의 결혼식이 진행 되고 있다. 하객들이 자신의 차에 탄 채 결혼식을 지켜보고 있다. [EPA=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의 한 드라이브인 영화관 주차장에서 신부 재닌과 신랑 필립 스콜즈의 결혼식이 진행 되고 있다. 하객들이 자신의 차에 탄 채 결혼식을 지켜보고 있다. [EPA=연합뉴스]

이날 주인공인 신부 재닌과 신랑 필립 스콜즈는 드라이브인 영화관 주차장에 마련된 무대 위에서 토마스 가이젤 뒤셀도르프 시장의 주례로 결혼식을 올렸다.

 5일(현지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의 한 드라이브인 극장 주차장에서 신부 재닌과 신랑 필립 스콜즈의 결혼식이 열렸다. 신랑신부가 키스하고 있다. [AP=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의 한 드라이브인 극장 주차장에서 신부 재닌과 신랑 필립 스콜즈의 결혼식이 열렸다. 신랑신부가 키스하고 있다. [AP=연합뉴스]

가이젤 시장이 두 사람의 결혼을 선언할 때 무대 아래 주차장 차 안에서 결혼식을 지켜보던 하객들은 축하 경적을 울렸다. 
 5일(현지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의 한 드라이브인 극장 주차장에서 신부 재닌과 신랑 필립 스콜즈의 결혼식이 열렸다. 하객들이 자신의 차에 탄 채 비누 방울을 만들어 축하하고 있다. [AP=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의 한 드라이브인 극장 주차장에서 신부 재닌과 신랑 필립 스콜즈의 결혼식이 열렸다. 하객들이 자신의 차에 탄 채 비누 방울을 만들어 축하하고 있다. [AP=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의 한 드라이브인 극장 주차장에서 신부 재닌과 신랑 필립 스콜즈의 결혼식이 열렸다. 신랑 신부가 자신들이 응원하는 축구팀 로고가 새겨진 마스크를 쓰고 있다. [EPA=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의 한 드라이브인 극장 주차장에서 신부 재닌과 신랑 필립 스콜즈의 결혼식이 열렸다. 신랑 신부가 자신들이 응원하는 축구팀 로고가 새겨진 마스크를 쓰고 있다. [EPA=연합뉴스]

축구클럽 포르투나 뒤셀도르프의 팬으로 알려진 이 신혼부부는 키스한 후 클럽의 로고가 새겨진 마스크를 썼다. 
재닌과 필립은 드라이브인 결혼에 대해 "현재로썬 다른 방법이 없었다. 이것이 최선이다"고 웃으며 말했다. 
 5일(현지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의 한 드라이브인 극장 주차장에서 신부 재닌과 신랑 필립 스콜즈의 결혼식이 열렸다. 신부가 결혼식장으로 달려가고 있다. [AP=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의 한 드라이브인 극장 주차장에서 신부 재닌과 신랑 필립 스콜즈의 결혼식이 열렸다. 신부가 결혼식장으로 달려가고 있다. [AP=연합뉴스]

현재 코로나19 사태가 안정세로 접어들며 독일 일부 주에서는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조치를 지난 4일부터 시행하고 있다. 동부의 작센안할트주의 경우 2인 초과 접촉제한 조치를 완화해 5명 이내 모임을 가질 수 있도록 결정했다.
5일(현지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의 한 드라이브인 극장 주차장에서 신부 재닌과 신랑 필립 스콜즈의 결혼식이 열렸다. 신랑 신부가 결혼식장에 도착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독일 뒤셀도르프의 한 드라이브인 극장 주차장에서 신부 재닌과 신랑 필립 스콜즈의 결혼식이 열렸다. 신랑 신부가 결혼식장에 도착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앞서 독일 6개 연방주는 지난달 23일부터 가족을 제외하고는 2인까지만 공공장소에서 1.5m의 거리를 유지하고 만날 수 있도록 권고했다.
변선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