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생방송 중 전력 노출한 라이더컵 단장 해링턴

2020 라이더컵 유럽팀 단장을 맡은 파드리그 해링턴. [연합뉴스]

2020 라이더컵 유럽팀 단장을 맡은 파드리그 해링턴. [연합뉴스]

 미국과 유럽의 팀 대항전인 라이더컵은 치열한 눈치 싸움이다. 대회를 앞두고 상대 팀을 견제하며 서로 으르렁 거린다. 선수 선발, 대전까지 모든 것이 전략이다. 골프 팬들은 미국과 유럽의 선수들이 서로를 견제하는 작전 싸움을 펼치는 것에 큰 흥미를 느낀다.   
 

생방송 도중 공개되지 않았던 부단장에 대해 언급해
실수 깨닫고 수습하려 했지만 생중계로 공개돼
부단장 루크 도널드 "이건 공개되지 말았어야 했다"고 언급

 2020 라이더컵을 4달 앞두고 유럽팀 단장인 파드리그 해링턴(아일랜드)이 웃지 못할 실수를 저질렀다. 6일(한국시간) 로이터 통신 등 주요 매체에 따르면 해링턴은 스카이스포츠 골프쇼에 출연해 라이더컵에 관한 질문을 받고는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있다. 어제는 부단장인 루크와도 전화를 했다"고 말했다. 루크는 전 세계랭킹 1위를 지낸 루크 도널드(잉글랜드)를 부르는 애칭이다.  
 
 문제는 라이더컵의 부단장 선임은 아직 공개해서는 안 된다는 사실이다. 이내 실수를 깨달은 해링턴은 "이거 생방송이에요? 아직 비밀인데"라며 수습에 나섰지만, 이미 엎질러진 물이었다. 방송을 접한 루크 도널드는 해링턴의 트위터에 "이건 비밀이 유지됐어야 했다"는 글을 올렸다.  
 
 라이더컵은 2년에 한 번씩 미국과 유럽을 돌며 열리고 있다. 올해 대회는 오는 9월 25일부터 미국 위스콘신주 휘슬링 스트레이츠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의 전 세계 확산으로 개최가 불투명했으나 예정대로 치르기로 했다.  
 
 자존심이 걸린 치열한 싸움인 만큼 매 대회는 흥미진진하게 치러졌다. 역대 전적에서는 미국이 26승2무 14패로 앞서 있지만 2000년 이후의 9차례 대결에서는 다른 결과가 나왔다. 조직력의 유럽이 타이거 우즈, 필 미켈슨 등 호화군단이 포진한 개인기의 미국을 상대로 7승2패의 우세를 보이고 있다. 
 
이지연 기자 easygolf@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