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그래픽텔링] 미용실 되고 백화점 안된다? 재난지원금 궁금점

정부가 나라 곳간을 연다. 전국민을 대상으로 소득의 많고 적음, 성별이나 나이를 불문하고 가구당 최대 100만원에 달하는 긴급재난지원금을 주기로 했다. 모두 다 받는 재난지원금, 잘 받는 방법을 Q&A로 알아봤다.

정부, 4일 긴급가구에 현금 우선 지급
일반 신청은 11일부터 '온라인' 먼저

 
재난지원금, 잘 받으려면? 그래픽=차준홍 기자

재난지원금, 잘 받으려면? 그래픽=차준홍 기자

'개인 지급'이 아니라 가구당 지급으로 세대주가 신청해야 한다. 주민등록과 건강보험을 기준으로 '가구'를 판단한다. '긴급재난지원금.kr' 에서 4일부터 확인할 수 있다.
 
 
신청 없이 먼저 받는다고? 그래픽=차준홍 기자

신청 없이 먼저 받는다고? 그래픽=차준홍 기자

긴급지원 가구는 최대 100만원을 4일부터 현금으로 받는다. 별도 신청을 하지 않아도 정부가 '알아서' 준다. 기초연금을 받는 어르신 가구와 장애인 연급 수급자, 생계급여 수급자가 대상이다. 
 
 
카드냐 상품권이냐. 그래픽=차준홍 기자

카드냐 상품권이냐. 그래픽=차준홍 기자

일반 국민은 이달 11일부터 온라인 신청을 할 수 있다. 공적 마스크 요일제처럼 출생연도 끝자리에 따라 신청 요일이 다르다. 현장 접수는 18일부터 가능하며 카드사 연계 은행과 지역 금고·은행, 주민센터에서 할 수 있다.  
 
 
기부하려면? 그래픽=차준홍 기자

기부하려면? 그래픽=차준홍 기자

 
카드사 홈페이지에서 재난지원금 신청을 할 때 '기부'를 선택할 수 있다. 전액 혹은 일부 기부도 된다. 연말정산에서 기부금 항목으로 처리된다. 또 신청 기간인 3개월간 지원금 신청을 하지 않으면 전액 기부된다.
 
 
사용처 YES or NO? 그래픽=차준홍 기자

사용처 YES or NO? 그래픽=차준홍 기자

 
온라인 쇼핑몰,대형마트나 백화점에서도 사용 불가능하다. 동네 빵집이나 미용실·학원에선 사용이 가능하다. 단, 유흥업소에선 사용할 수 없다. 지역사랑상품권은 지역별로 사용처와 사용 기간을 확인해야 한다.  
 
글=김현예 기자 hykim@joongang.co.kr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