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주 주택서 흉기 휘두른 중국인 여성 검거…방화 혐의도 조사

28일 화재가 발생한 제주시 일도일동 소재 외국인 근로자 숙소. 사진 제주소방

28일 화재가 발생한 제주시 일도일동 소재 외국인 근로자 숙소. 사진 제주소방

제주 시내 한 단독주택에서 동료에게 흉기를 휘두른 중국인 여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제주 동부경찰서는 특수상해 혐의로 중국인 불법 체류자 A(43·여)씨를 긴급체포해 수사 중이라고 2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8일 오후 7시 30분께 제주시 일도일동에 위치한 단독주택 3층에서 중국인 B(30)씨와 말다툼을 벌이다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사건이 발생한 단독주택은 외국인 근로자 숙소로 사용 중인 곳이었다. 해당 주택에서는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도 발생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다투던 중 불이 났다. 상대방이 불을 질렀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주택 내부와 가재도구 등이 불에 타면서 소방서 추산 535만1000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경찰은 A씨 등 2명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