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화보IS] 이보영 "'화양연화' 촬영장 갈 때마다 두근거림 느껴"

  
유지태-이보영 화보

유지태-이보영 화보

 
 
tvN 새 토일극 '화양연화-삶이 꽃이 되는 순간'(이하 '화양연화')의 유지태, 이보영의 화보가 공개됐다.
 
24일 공개된 커플 화보는 절제된 분위기 속 두 사람 사이에 흐르는 애틋하고 절절한 감정을 담아냈다.  
유지태-이보영 화보

유지태-이보영 화보

유지태-이보영 화보

유지태-이보영 화보

 
화보 속 유지태와 이보영은 최고의 연기력을 자랑하는 배우답게 아우라를 발산하며 표정과 분위기만으로도 다양한 이야기를 담은 한 편의 드라마를 완성시켰다. 유지태는 차분한 카리스마와 남성미를 풍기며 그림 같은 컷을 만들어냈고, 이보영은 우아하면서도 세련된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유지태는 “감성적인 멜로에 대한 갈급이 있던 차에 감정을 흔들어놓는 좋은 작품을 만났다”고 설레는 마음을 표하면서 “'화양연화'는 ‘어른’의 삶과 사랑이 주는 깊은 공명이 있는 작품”이라고 소개했다. 이보영 역시 “사실 그동안 제대로 된 멜로물을 해 본 적이 없는데 이번 작품은 주인공들의 서사와 감정에 공감돼 꼭 하고 싶었다”며 “촬영장에 갈 때마다 두근거림을 느낀다”는 말로 캐릭터와 작품에 대한 특별한 애정을 표했다.
유지태-이보영 화보

유지태-이보영 화보

 
첫사랑과 재회한 두 남녀의 운명적 사랑을 그리는 '화양연화'는 4월 25일 토요일 오후 9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