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넷플릭스, 연상호 연출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 제작…동명 웹툰 원작

연상호 감독, 웹툰 ‘지옥’. 중앙포토, 네이버웹툰

연상호 감독, 웹툰 ‘지옥’. 중앙포토, 네이버웹툰

 
넷플릭스가 영화 ‘부산행’의 연상호 감독과 새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을 제작한다.
 
23일 넷플릭스에 따르면 연 감독이 스토리 집필을 맡은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지옥’은 지옥의 사자들을 맞닥뜨리게 된 사람들이 갑작스러운 지옥행 선고를 받으며 겪게 되는 초자연적 현상을 그린다.
 
초자연현상을 신의 의도로 해석하는 신흥종교가 등장하고 사회가 혼란에 빠진 가운데 사람들의 스릴 넘치는 다양한 이야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현재 네이버에서 연재 중인 웹툰 ‘지옥’은 ‘송곳’의 최규석 작가와 연 감독이 각각 그림과 글을 맡아 연재 시작부터 화제를 모았다.
 
넷플릭스가 제작하는 ‘지옥’은 최 작가와 연 감독이 공동각본을 쓰고 연 감독이 연출한다. 이들은 웹툰에서 일궈놓은 세계관을 드라마에서 더욱 확장할 예정이다.
 
제작은 레진스튜디오가 맡는다. 레진스튜디오는 연 감독이 대본을 쓴 tvN 드라마 ‘방법’을 제작한 바 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