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KT, SK페이로 요금 자동 납부…카카오·네이버페이도 추가 계획

SK텔레콤이 올 상반기부터 휴대전화 요금을 SK페이나 카카오페이 같은 간편결제로 낼 수 있는 서비스를 도입한다. 그동안 간편결제로 가스비를 자동납부할 수는 있었지만 통신요금 자동납부에 간편결제 방식을 도입하는 건 처음이다.
  
SK텔레콤은 28일 SK페이를 시작으로 상반기 내 카카오페이, 페이코, 핀크, 네이버페이 등 주요 핀테크 서비스를 통신요금 자동납부 결제수단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사진 SK텔레콤]

SK텔레콤은 28일 SK페이를 시작으로 상반기 내 카카오페이, 페이코, 핀크, 네이버페이 등 주요 핀테크 서비스를 통신요금 자동납부 결제수단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사진 SK텔레콤]

 
SK텔레콤은 14일 “28일부터 11번가의 간편결제 서비스 ‘SK페이’로 요금을 자동납부할 수 있도록 결제수단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SK페이부터 자동납부를 도입한 뒤 상반기 안에 카카오페이·페이코·핀크·네이버페이 등으로 결제 수단을 확대할 계획이다. SK텔레콤 측은 “최근 간편결제 이용자가 크게 늘고 있어 고객이 편리하게 요금을 납부할 수 있게 은행ㆍ신용카드 외에도 간편결제 방식을 추가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28일부터 SK페이로, 카카오·네이버페이로 확대 

28일부터 도입되는 SK페이 자동납부는 스마트폰에 SK페이 앱을 설치하고 서비스에 가입한 후, 앱에서 자동납부를 신청하면 된다. 앱에서 직접 설치하기 힘든 경우는 SK텔레콤의 대리점, 고객센터, T월드 홈페이지 등을 통해서도 서비스 신청이 가능하다.
 
다만 간편결제로 자동납부를 하기 위해선 SK페이머니의 선불충전 기능을 미리 설정해둬야 한다. 선불충전은 은행 계좌 등을 통해 실시간으로 포인트를 충전한 뒤 포인트로 각종 요금을 결제하는 방식이다. SK페이는 국내 18개 시중 은행의 계좌를 연동해 선불충전 서비스를 제공하며, 은행 자동납부처럼 현금 영수증도 발행한다.
  
이기윤 SK텔레콤 고객가치혁신실장은“선불충전 머니를 통해 일반 은행보다 높은 이자를 지급하거나, 쇼핑 할인 등 다양한 이벤트 혜택을 제공할 수 있다”며 “향후 선불 충전 한도가 늘거나 후불 기능 등이 포함될 경우 대표적 모바일 결제 수단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경진 기자 kjin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