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5선 의원' 김덕규 전 국회부의장 숙환으로 별세···향년 79세

김덕규 전 국회부의장이 9일 오후 2시 44분쯤 숙환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79세. 연합뉴스

김덕규 전 국회부의장이 9일 오후 2시 44분쯤 숙환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79세. 연합뉴스

김덕규 전 국회부의장이 9일 오후 2시 44분쯤 숙환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79세.
 
고인은 1967년 신민당 중앙상무위원으로 정계에 입문했다. 1981년 11대 총선에서 민한당 전국구 의원으로 국회 등원을 시작으로 서울 중랑을에서 5선을 기록했다.
 
민주당 사무총장, 제15대 대통령직 인수위원, 민주당 대통령 후보 국민경선 집행위원장, 열린우리당 중앙당 선거관리위원장을 역임했다. 한국산업단지공단 이사장과 제17대 국회 전반기 국회부의장 등도 맡았다.
 
유족은 부인 이정이씨와 김범진(포스코 팀장)·김욱진(서울시립대 교수)씨 등 2남, 며느리 이숙연·김태연(충남대 교수)씨가 있다. 빈소는 서울대병원(혜화동) 장례식장 6호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11일 오전 9시.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