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맛있는 도전] 커피 전문점에서 마시던 맛 그대로 …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출시

남양유업이 커피 전문점 커피처럼 달지 않으면서도 깊은 향과 맛을 구현한 새로운 컵커피 제품인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아메리카노를 출시했다. [사진 남양유업]

남양유업이 커피 전문점 커피처럼 달지 않으면서도 깊은 향과 맛을 구현한 새로운 컵커피 제품인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아메리카노를 출시했다. [사진 남양유업]

향기가 좋아서, 분위기를 위해서, 데이트하면서, 비즈니스에 집중하기 위해서 등 이유는 다르지만, 한국인의 커피 사랑은 설명이 필요 없을 정도로 유별나다. 20세 이상 성인남녀 1명당 연간 커피 소비량이 평균 353잔에 달할 정도며 커피 수입시장 규모도 매년 크게 증가하고 있다.
 

남양유업

직장인들이 점심을 마치고 커피 전문점에서 커피나 라떼를 한 잔씩 사서 들고 다니며 마시는 모습은 자연스러운 현상이 됐다. 일반 슈퍼에서 판매하는 다양한 커피 제품도 인기가 있지만, 여전히 우리 사회는 점심 가격에 달하는 전문점의 커피를 선호하고 즐기는 사람이 많다.
 
남양유업이 최근의 커피 소비 트렌드 등을 반영한 제품인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컵커피를 선보였다. 전문점 커피처럼 달지 않으면서도 깊은 향과 맛을 구현한 새로운 컵커피 제품이다.
 
루카스나인 시그니처는 갓 볶은 원두를 갈아 넣은 마이크로그라인딩(Micro Grinding) 공법에 9기압 에스프레소 추출로 커피 전문점에서 맛보던 커피 맛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56년 유가공업체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1A등급의 우유를 첨가한 라떼 제품도 함께 선보였다.
 
남양유업이 커피 전문점 커피처럼 달지 않으면서도 깊은 향과 맛을 구현한 새로운 컵커피 제품인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라떼를 출시했다. [사진 남양유업]

남양유업이 커피 전문점 커피처럼 달지 않으면서도 깊은 향과 맛을 구현한 새로운 컵커피 제품인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라떼를 출시했다. [사진 남양유업]

유상훈 남양유업 BM은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아메리카노와 라떼 제품은 커피 전문점에서 마시던 그 맛 그대로 컵커피 담아 마치 카페에 앉아서 깊은 향과 맛을 음미하는 모습을 떠올리게 해주는 제품”이라며 “루카스나인컵커피는 달지 않아 소비자 반응이 좋은 가운데 앞으로도 트렌드에 맞춰서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기존의 컵커피와는 다른 라인업을 만들어 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루카스나인 시그니처 컵커피 2종인 아메리카노와 라떼는 전국의 편의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중앙일보디자인=송덕순 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