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더오래]무심한듯 세련되게…올 봄엔 뉴트럴 컬러로 멋내자

기자
양현석 사진 양현석

[더,오래] 양현석의 반 발짝 패션(66)

 
Neutral-colors(뉴트럴 색상).

Neutral-colors(뉴트럴 색상).

 
뉴트럴 색상은 체형의 형태, 나이, 피부색, 스타일 선호도와 관계없이 모든 사람에게 잘 어울리는 좋은 색상이다. 뉴트럴 컬러에는 블랙, 화이트, 그레이, 베이지/크림, 남색 색상이 있다.
 
중성색에 해당하는 뉴트럴 색상은 난색, 한색 색상에 속하지 않고 녹색이나 보라색과 같은 색을 말한다. 무채색도 뉴트럴 색상이다. 뉴트럴 색상만 잘 활용하면 어떤 상황에도 매일 옷을 멋지게 입을 수 있다. 뉴트럴 색상 조합에 올리브그린, 하늘색과 같은 몇 가지 색상만 더 추가하면 완벽한 색상 조합을 만들 수 있다.

 

뉴트럴 색상은 어떤 스타일이든 잘 어울린다

중년 남자가 공식적인 자리에 참석한다고 가정할 때 상식적으로 무난한 색상을 선택하게 된다. 검은색이나 남색과 같은 중후한 색상과 함께 갈색 같은 튀지 않는 색을 선택하고, 액세서리로 정도는 자신이 추구하자고 하는 이미지 색으로 강조한다. 하지만 셔츠나 스웨터와 같은 많은 면적을 차지하는 아이템은 원색이나 화려한 스타일로 같이 겹쳐 입지는 않는다. 
 
이렇게 상황에 맞는 색이 사회 통념상 존재하기 때문에 중년이 옷을 스타일 하기 쉽지 않다. 지인들과 사소한 모임에는 공식적인 행사보다 조금 덜 캐주얼한 복장과 색상을 선택하지만, 중년이 선택하는 색상에는 한계가 분명히 존재한다. 중년이 선택할 색상의 한계를 넓혀줄 색상이 바로 뉴트럴 색상이다. 화려하지 않지만 어떤 상황에도 잘 어울리는 전천후 색상인 뉴트럴 색상을 활용해 보자. 
 

뉴트럴 색상은 색상대비를 쉽게 한다

저대비(남색 셔츠+ 어두운 회색 바지= 저 대비)색상으로 스타일링을 하면 키가 커 보인다. 비슷한 색상의 조합으로 매치하면 된다. [사진 pexels]

저대비(남색 셔츠+ 어두운 회색 바지= 저 대비)색상으로 스타일링을 하면 키가 커 보인다. 비슷한 색상의 조합으로 매치하면 된다. [사진 pexels]

 
키가 작은 중년이 고 대비(흰색 셔츠 + 검은색 바지= 고 대비) 색상으로 스타일 하면 키가 더 작아 보일 수 있다. 이럴 땐 저 대비(남색 셔츠+ 어두운 회색 바지= 저 대비) 색상으로 스타일 하는 것이 키를 크게 보이게 만든다. 저 대비라고 해서 밝은 색상으로 스타일을 만들어야 하는 건 아니다.
 
어두운색을 입으면 어두운 색상의 셔츠나 바지 등과 같은 색상의 대비 차이를 줄이면 된다. 어두운 계열의 색상 조합보다 밝은 색상의 색상 조합을 만들기 위해서는 많은 선택지가 있다. 봄에 잘 어울리는 워싱 처리된 청바지에 흰색셔츠의 조합이나 베이지 면바지에 흰색셔츠, 올리브그린 색상의 면바지에 흰색셔츠가 좋은 예다. 이렇게 밝은 색상의 조합을 선택할 때 겉옷도 가볍게 스타일 하는 게 좋다. 밝은 올리브그린의 필드 재킷, 갈색이나 파스텔 색상의 그린 색상의 윈드 브레이커(바람막이 점퍼)를 매칭하면 된다.
 
옷장에 기본적으로 갖고 있는 색상에 뉴트럴 색상이 추가되면 훨씬 다양한 스타일을 만들 수 있다. 이런 색상 조합을 통해 어떤 상황에서도 준비되고 멋진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 다양한 아이템으로 자신의 옷장을 채워가기보다 이런 중성색을 활용한다면 다양하고 오래 지속되는 스타일을 만들 수 있다.
 
패션 디자이너 theore_creator@joongang.co.kr 
 

관련기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