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음주운전 적발’ 가수 환희, 경찰 출석 조사받아…“죄송합니다”

음주운전 혐의를 받고 있는 남성 듀오 플라이투더스카이의 멤버 환희가 24일 오후 경찰 조사를 위해 경기 용인서부경찰서로 출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음주운전 혐의를 받고 있는 남성 듀오 플라이투더스카이의 멤버 환희가 24일 오후 경찰 조사를 위해 경기 용인서부경찰서로 출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된 남성 듀오 플라이투더스카이의 멤버 환희(38)가 24일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이날 환희는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 피의자 신분으로 오후 10시 30분께 경기 용인서부경찰서에 도착했다.
 
검은색 점퍼와 청바지를 입고 마스크를 쓴 환희는 심경을 묻는 취재진 질문에 “죄송합니다”라고 짧게 답한 후 경찰서 안으로 들어갔다.
 
환희는 지난 21일 오전 6시께 용인시 기흥구 보정동의 한 도로에서 술을 마시고 자신의 벤츠 차량을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환희는 음주운전 도중 옆 차로에서 차선변경을 하던 아반떼 차량에 부딪혔고 보험처리를 하던 중 그를 수상히 여긴 보험회사 직원의 신고로 경찰에 적발됐다.
 
적발 당시 환희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정지에 해당하는 0.061%였다.
 
경찰 관계자는 “서울에서 술자리를 가진 뒤 용인 자택으로 귀가하던 중이었던 것으로 보인다”며 “자신의 음주운전 혐의는 모두 인정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21일 환희를 불구속 입건하고 일단 귀가시켰던 경찰은 이날 그를 다시 불러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