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구서 코로나19 확진 환자 1명 숨져…국내 사망자 126명으로 늘어

코로나19 의심 환자를 이송하고 있는 119 구급차량. 김성룡 기자

코로나19 의심 환자를 이송하고 있는 119 구급차량. 김성룡 기자

 
대구에서 60세 여성 환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숨졌다. 국내 사망자는 126명으로 늘었다.  
 
24일 대구시에 따르면 23일 오후 7시 47분 원광대 병원에서 A씨가 입원 치료 중 사망했다. A씨는 지난 2월 20일 발열 증상을 보여 문경시 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21일 확진됐다.
 
같은 달 23일 안동의료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던 A씨는 26일 호흡 곤란으로 원광대 병원으로 옮겨졌다. 기저질환으로 고지혈증이 있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