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이재명 "전 경기도민에 재난기본소득 10만원 지급"

이재명 경기지사. 사진 경기도

이재명 경기지사. 사진 경기도

경기도가 2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축된 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전 도민에게 재난기본소득을 1인당 10만원씩 지급한다.
 
이날 이재명 경기지사는 4월부터 1인당 10만 원, 4인 기준 가구당 40만 원씩 경기도형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24일 0시 기준시점부터 신청일까지 경기도민인 경우 지급 대상이다.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2020년 2월말 기준 주민등록인구통계에 따르면 경기도 인구는 1326만5377명이다.
 
경기도는 "3개월이 지나면 소멸하는 지역화폐로 지급된다"며 "거주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원확인만 하면 가구원 모두를 대리해 전액 수령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필요재원 1조 3642억원은 재난관리기금 및 재해구호기금에 지역개발기금 등으로 확보했다.
 
이 지사는 "경기도형 재난기본소득이 국가 차원의 기본소득 논의의 단초가 되고 새로운 시대에 걸맞은 새 정책으로 자리잡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