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코로나19 확진자 접촉한 메르켈 총리, 진단검사서 ‘음성’ 판정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EPA=연합뉴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EPA=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와 접촉한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감염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23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메르켈 총리는 최근 접촉한 의사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사실을 통보받은 뒤 자가 격리에 돌입했고 이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슈테펜 자이베르트 총리실 대변인은 메르켈 총리가 음성 결과를 받았지만 며칠 내 다시 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메르켈 총리는 올해 65세로, 지난 20일 해당 의사에게 폐렴구균 예방 백신을 맞았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