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KT, 코로나로 지친 마음 달랠 '명상' 콘텐트 무료 제공

SK텔레콤이 AI 스피커 '누구'의 명상콘텐트를 무료로 제공한다.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이 AI 스피커 '누구'의 명상콘텐트를 무료로 제공한다.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지친 사람들을 위해 명상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 
 
SK텔레콤은 19일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사회적 거리 두기 등으로 불안과 스트레스를 호소하는 사람이 늘고 있어 인공지능(AI) 스피커 누구(NUGU) 전용 콘텐트인 '누구 마음보기'를 무료로 제공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당초 15만건 이상의 다운로드를 기록한 명상 앱 '마보'와 손잡고 누구 마음보기를 기획했다.    
 
AI 스피커 '누구'는 비대면 서비스로 지난해부터 긴급 호출, 치매 예방 서비스 등 다양한 노인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 누구 월 이용자 수는 700만명 정도다.  
 
'누구 마음보기'는 총 41종의 명상 콘텐트로 구성돼 있다. 아침·저녁 명상 2종, 호흡 명상 20종, 자애명상 11종이다. 신종 코로나와 관련된 명상 콘텐트 8종도 포함됐다. 서울의료원과 협력해 격리환자나 의료진을 위해 별도로 제작한 콘텐트다. 향후 명상 콘텐트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할 계획이다.  
 
이용자는 AI 스피커 누구를 향해 "아리아, 마음보기에서 5분 명상 들려줘"라는 식으로 말하면, 스피커가 자동으로 콘텐트를 추천해 들려준다.  
  
신상규 SK텔레콤 기업문화센터장은 "SK텔레콤 임직원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던 명상 프로그램이 신종 코로나에 지친 고객들에게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형수 기자 hspark9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