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범죄 피해 진술, AI가 조서 작성 돕는다…경찰 “시스템 도입 추진”

경찰이 성범죄 등 여성 범죄피해자의 진술 청취를 돕기 위해 조사관과의 대화를 인식해 진술조서를 작성하는 AI 시스템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뉴스1

경찰이 성범죄 등 여성 범죄피해자의 진술 청취를 돕기 위해 조사관과의 대화를 인식해 진술조서를 작성하는 AI 시스템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뉴스1

 
경찰이 조사관과 여성 범죄피해자의 음성을 인식해 자동으로 진술조서를 작성하는 인공지능(AI) 체계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진술조서 작성이라는 방해 없이 여성 피해자의 진술에 더 집중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19일 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은 성범죄 등 여성 대상 범죄 관련 ‘AI 음성 조서 작성’을 위한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이 체계는 조사관과 여성 피해자 간의 대화를 인식해 조서가 자동 완성되는 시스템이다.
 
대화 도중 문서 작성 등의 방해 요소 없이 조사관과 여성 피해자가 대화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취지다.
 
경찰은 시스템이 도입될 경우 조사관과 피해자 간의 공감 형성을 돕고, 진술 과정에서 민감한 피해 내용을 반복 언급하게 하는 등 2차 피해도 예방할 것으로 보고 있다.
 
또 음성인식 방식으로 작성된 진술조서의 증거능력을 위해 영상녹화 등을 활용해 보완하는 방안도 함께 검토 중이다.
 
현재 이 시스템은 인식률 향상을 위해 AI 엔진 개선 작업이 진행 중이라고 한다. 경찰 관계자는 “보다 높은 수준의 체계 구성을 위한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