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中우시 시정부, 세계태권도연맹에 마스크 10만장 기부

중국의 우시시(市)가 세계태권도연맹(WT)에 마스크 10만장을 기증했다. 조정원 WT 총재와 중국 우시 관계자들이 화상 통화로 마스크 기증식을 진행하는 모습. [사진 세계태권도연맹]

중국의 우시시(市)가 세계태권도연맹(WT)에 마스크 10만장을 기증했다. 조정원 WT 총재와 중국 우시 관계자들이 화상 통화로 마스크 기증식을 진행하는 모습. [사진 세계태권도연맹]

 
내년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개최도시인 중국의 우시시(市)가 세계태권도연맹(WT)에 마스크 10만장을 기증했다.
 
조정원 WT 총재와 류시아(Liu Xia) 우시 부시장은 지난 17일 화상 통화 형식으로 마스크 기증식을 가졌다. 조 총재는 해당 마스크 중 절반에 해당하는 5만장은 회원국 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추세가 심각한 이탈리아, 이란, 스페인, 독일, 프랑스, 미국, 스위스, 영국, 네덜란드, 노르웨이 등 10개국 태권도협회에 전달할 예정이다. 나머지 5만장은 한국 내 각 지역 태권도 관련 단체에 골고루 배분해 코로나19 예방 활동을 돕기로 했다.
 
중국의 우시시(市)가 세계태권도연맹(WT)에 마스크 10만장을 기증했다. 우시 부시장과 화상통화하는 조정원 WT 총재. [사진 세계태권도연맹]

중국의 우시시(市)가 세계태권도연맹(WT)에 마스크 10만장을 기증했다. 우시 부시장과 화상통화하는 조정원 WT 총재. [사진 세계태권도연맹]

 
우시시가 WT에 마스크를 보내기로 한 건, WT에 대한 감사의 표현이다. WT는 중국에 코로나19가 급속도로 퍼지며 많은 확진자와 사망자를 내던 지난달 우시에 손소독제를 보내 코로나19의 조속한 극복을 기원한 바 있다.
 
조 총재는 “전세계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의미 깊은 기부 물품을 전달 받아 더욱 감사하다”면서 “모두가 힘을 모아 이 상황을 극복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중국 우시는 WT태권도센터가 자리잡은 도시로, 지난 2017년부터 매년 그랜드슬램 챔피언스 시리즈를 개최하고 있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