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선집중(施善集中)] 관세청 기탁 마스크 1만5000장 노인·장애인·저소득층에 전달

노석환 관세청장(왼쪽 셋째),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장(왼쪽 넷째)과 관계자들이 마스크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한국사회복지협의회]

노석환 관세청장(왼쪽 셋째),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장(왼쪽 넷째)과 관계자들이 마스크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한국사회복지협의회]

관세청은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지난 16일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한국사회복지회관 6층 소회의실에서 몰수 마스크 전달식을 개최했다.
 

한국사회복지협의회

관세청 노석환 청장과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서상목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행사에서 관세청은 몰수 마스크 1만5000여 장을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전국푸드뱅크에 기탁했다.
 
관세청은 지난달 18일부터 몰수 마스크 4만4000여 장을 6회에 걸쳐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기부한 바 있다.
 
한국사회복지협의회는 그동안 관세청으로부터 기부받은 마스크를 전국푸드뱅크 네트워크를 통해 17개 광역 시·도 푸드뱅크에 전달해 저소득층이 사용하도록 했다. 이번에 전달받은 마스크는 코호트 격리(동일집단 격리)된 전국 사회복지시설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장은 “어려운 시기에 관세청에서 전달한 마스크를 도움이 절실한 우리 이웃, 특히 노인과 장애인 등 거동이 불편한 분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라면서 “이번 마스크 전달을 시작으로 관세청과 더 많은 연계와 협력이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노석환 관세청장은 “통관 관리를 강화해 마스크의 국내 수급이 원활해질 수 있도록 집중적으로 노력하겠다”면서 “이번 전달식을 계기로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나눔문화 확산에 적극적으로 동참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중앙일보디자인=김승수 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