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수부 내 코로나19 확진자 1명 늘어…총 28명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정부세종청사 해양수산부 청사 밖. 프리랜서 김성태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정부세종청사 해양수산부 청사 밖. 프리랜서 김성태

정부세종청사 해양수산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해수부 내 28번째 확진자이자 세종시 41번째 감염 사례다.  
 
세종시는 17일 반곡동 수루배마을 1단지에 거주하는 50대 해수부 직원이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직원은 1차 직원 전수 검사에서는 음성 반응을 보였으나 이날 진행한 두 번째 검사에서는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지난 12일부터 자가 격리 중이던 이 직원은 이날 오전 발열 증세를 보여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를 받았다. 이 직원과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