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천서 아버지·아들 코로나19 확진…성남 은혜의 강 교회 신도

성남시, 코로나19 방역. 연합뉴스

성남시, 코로나19 방역. 연합뉴스

 
인천 계양구에 거주하는 아버지와 아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6일 인천시에 따르면 최근 인천 계양구에 거주하는 A(48)씨와 그의 아들 B(13)군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아 인하대병원 음압 병동으로 옮겨졌다.
 
이들은 경기도 성남시에 있는 은혜의 강 교회의 신도들이다. 앞서 교회 예배에도 참석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 1일과 8일 이 교회에서 열린 예배에 참석한 신도 가운데 코로나19 확진자 6명이 발생했다. 성남시 수정구보건소는 해당 교회 예배 참석자 135명의 명단을 받아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해 A씨 등의 감염 사실을 확인했다.
 
인천시는 A씨 등의 이동 동선을 확인하고 있으며 접촉자 등을 파악해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인천시 관계자는 “A씨 등의 거주지는 인천이지만 검사 기관이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보건소라서 경기도 통계로 집계됐다”고 설명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