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안철수, 보름간 의료봉사 마치고 15일 상경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뉴스1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뉴스1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보름간의 대구 지역 의료봉사활동을 마치고 오는 15일 오후 상경한다.  
 
13일 국민의당 관계자에 따르면 안 대표는 당 최고위원들의 공식요청을 받고 오는 15일 오전까지 의료봉사를 한 뒤 서울로 올라오기로 했다.
 
안 대표는 대한의사협회 차원의 의료봉사활동 공고 문자를 받고 지난 1일 대구로 내려가 계명대 대구동산병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여부를 판정하는 의료봉사를 해왔다.  
 
안 대표는 15일 오후 대구 동산병원 근처에서 언론인들과 만나 의료봉사 소회와 향후 정치 활동과 관련한 계획을 밝힐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국민의당 관계자는 “자가격리 없이 바로 활동을 해도 의학적으로는 문제가 없다고 한다”면서도 “여러 조언을 듣고 있고 본인이 판단해 정치일정 재개 시점을 정할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안 대표가 지난 2월 창당한 이번 4·15 총선에서 비례대표 후보자만 내겠다고 밝힌 상태다. 국민의당은 이날까지 비례대표 후보 공천 신청을 받았다.
 
안 대표의 의료봉사 활동으로 대표직 공백이 오랜 기간 이어져 공천 작업은 화상회의를 통해 진행해왔다. 지난 13일 화상회의에서 안 대표는 “위기 극복의 확신과 함께 희망을 본다”면서도 “정부도 훗날 사태가 수습되면 공치사할 것이 아니라 시민 덕분이었다는 점을 널리 알려야 할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