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검찰, '선거법 위반' 전광훈 목사 구속 기간 연장…추가수사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장이 2월 24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마친 후 법정을 나서며 지지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뉴시스]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장이 2월 24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마친 후 법정을 나서며 지지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뉴시스]

서울 광화문 집회에서 특정 정당 지지를 호소한 혐의로 구속된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대표회장 목사의 구속 기간이 연장됐다.
 
13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공공 수사2부(김태은 부장검사)는 이날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수사를 받는 전 목사의 구속 기간을 열흘 더 연장해 추가 수사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지난달 24일 경찰 수사단계에서 구속된 전 목사는 이후 수차례 법원에 구속적부심을 청구했으나 모두 기각돼 구속 상태로 수사를 받고 있다.
 
전 목사는 4월 총선을 앞두고 특정 정당에 대한 지지를 호소한 혐의를 받는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