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文대통령 "희망 바이러스 필요…불안 바이러스 막아내야"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압도하는 희망 바이러스가 필요하다. 코로나19 바이러스 못지않게 기승을 부리는 불안 바이러스도 막아내야 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세계 보건기구(WHO)가 코로나19 펜데믹 선언을 했다. 코로나19가 세계적 대유행 상태에 들어섰음을 공식 선언한 것"이라면서 이 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국내적으로 코로나19의 큰불을 잡고, 더 이상의 확산을 막으면서 진화에 들어가려는 우리에게도 큰 위협이 아닐 수 없다"고 우려를 내비쳤다.
 
이어 "그로 인한 세계 경제와 우리 경제의 타격도 이루 말할 수 없을 것"이라면서 "이럴 때일수록 필요한 것이 희망의 힘"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방역 당국과 의료진, 그리고 누구보다도 우리 국민 모두가 너무나 잘 해주고 계신다"며 "생각보다 더 많은 시간이 걸릴지도 모른다. 모두들 지치지 말아야겠다"고 덧붙였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