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WTO 본부서도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WTO 로고. 연합뉴스

WTO 로고. 연합뉴스

세계무역기구(WTO) 직원 중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나왔다. 
 
10일(현지시간) WTO에 따르면 직원 중 한 명이 코로나19 진단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 직원은 지난달 28일까지 사무실에 출근했으며 현재는 자택에 머무는 것으로 알려졌다. 
 
WTO는 잠복기를 고려해 지난달 14일 이후 해당 직원의 접촉자와 이동 경로를 조사하고 있다. 
 
WTO 본부가 있는 스위스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가 꾸준히 늘고 있다. 
 
연방 공중보건국은 이날 정오 기준 확진자는 476명, 사망자는 3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