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성, 희망브리지와 함께 대구·경북에 아동용 KF94 소형 마스크 48만장 지원

희망브리지와 삼성이 대구, 경북지역에 아동용 마스크를 지원했다.

희망브리지와 삼성이 대구, 경북지역에 아동용 마스크를 지원했다.

삼성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가 코로나19 확진자가 가장 많이 발생해 피해가 극심한 대구·경북지역의 재난 취약세대 어린이를 위해 KF94 소형 마스크 48만장을 지원했다.  
 
삼성과 희망브리지는 3월 10일 대구시청에 35만장, 경북도청에 13만장의 아동용 마스크를 각각 전달했다. 이번에 지원되는 마스크는 면역력이 낮아 코로나19의 위험에 직면했지만 경제적인 여유가 없어 마스크 구매가 어려운 재난취약세대의 어린이 구호를 위해 기획됐다.  
 
9일 파주재해구호물류센터에서 5톤 수송차량 1대, 11톤 1대에 나눠 실은 마스크는 각각 경북도청, 대구시청으로 출발해 10일 오전에 도착했다. 이날 오전 9시 대구스타디움에 도착한 구호물품은 희망브리지 특수임무구조단 대구지부 단원들이 하차 작업을 도왔다.  
 
삼성은 지난 2월 26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300억 원의 성금을 쾌척했다. 이 성금은 방역용 마스크, 자가격리자와 취약계층을 위한 생필품 키트, 의료진을 위한 면역력 강화 키트 등 구호물품을 마련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코로나19를 함께 이겨내자며 각계각층에서 정성이 답지하고 있다. 아산재단 20억 원, 미래에셋, 두산 10억 원, 신세계 10억 원, CJ 10억 원, 하나금융그룹 10억 원, 두나무 5억 원, 한국알콜산업 2억 원, 연합정밀 1천만 원 등을 기부했다. 방송인 유재석‧이영자‧이경규, 배우 송강호‧김혜수‧전지현‧한효주‧송중기, 영화감독 봉준호, 가수 김종국, 그룹 빅뱅 멤버 탑, 방탄소년단 멤버 슈가 등 유명스타들도 나눔 릴레이에 대거 참여했다.  
 
한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코로나19 감염 대응과 관련해 구호물품을 지원하고 있다. 지금까지 희망브리지는 우한 귀국 교민 격리시설, 자가격리자 및 재난취약계층 등에 총 90만 점의 구호물품을 지원했다.  
 
코로나19 사태 극복을 위한 성금은 계좌이체 후원, 카카오 같이가치, 네이버 해피빈 모금함 등을 통해 기부할 수 있다. 10일 15시 기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가 개인, 기업 등을 통해 모은 코로나19 극복 성금 총 모금액은 774억9천951만8천837원(143,027건)이다.  
 
재난 구호모금 전문기관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1961년 전국의 신문사와 방송사, 사회단체가 힘을 모아 설립한 순수 민간 구호기관이자 국내 자연재해 피해 구호금을 지원할 수 있는 유일한 법정 구호단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