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코로나19 확진 공군간부 1명 늘어…군내 확진자 37명

연합뉴스

연합뉴스

 
공군 간부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군내 확진자는 37명으로 늘었다.
 
10일 국방부는 “오전 10시 기준으로 군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37명”이라며 “추가 확진자는 1명”이라고 밝혔다.
 
추가 확진자는 대구에 근무하는 공군 간부다. 그는 치료차 입원한 병원에서 감염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군별 누적 확진자는 육군 20명, 해군 1명, 해병 2명, 공군 13명, 국방부 직할부대 1명 등이다. 이날까지 군내 완치자는 2명이다.
 
국방부는 보건 당국 기준 격리자는 280여명이고, 군 자체 기준 예방적 격리자는 2560여명이라고 설명했다. 이는 전날 대비 70여명 감소한 규모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