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소문사진관]프란치스코 교황, 코로나19 우려에 주일 삼종기도 사상 첫 인터넷 중계

8일(현지시간) 이탈리아 성 베드로 광장에 설치된 대형 스크린에 프란치스코 교황의 주일 삼종기도 생중계 화면이 나오고 있다. [AP=연합뉴스]

8일(현지시간) 이탈리아 성 베드로 광장에 설치된 대형 스크린에 프란치스코 교황의 주일 삼종기도 생중계 화면이 나오고 있다. [AP=연합뉴스]

이탈리아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8일(현지시간) 프란치스코 교황이 주일 삼종기도를 인터넷 생중계로 진행했다. 일반 신자들에게 모습을 공개하는 주일 삼종기도가 시작된 1954년 이래 처음이다. 
8일 성 베드로 광장에 교황의 인터넷 생중계 주일 삼종기도를 보기 위해 신자와 관광객 등이 모여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8일 성 베드로 광장에 교황의 인터넷 생중계 주일 삼종기도를 보기 위해 신자와 관광객 등이 모여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교황은 평소 성 베드로 광장이 내려다보이는 사도궁 집무실에서 창문을 열고 삼종기도를 진행했지만, 이날은 바티칸 도서관에서 설치된 생중계 카메라 앞에서 기도했다. 
8일 성 베드로 광장에서 마스크와 비닐장갑을 낀 한 관광객이 교황 화면을 배경으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EPA=연합뉴스]

8일 성 베드로 광장에서 마스크와 비닐장갑을 낀 한 관광객이 교황 화면을 배경으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EPA=연합뉴스]

한 수녀가 8일 성 베드로 광장에서 교황의 생중계 화면을 보고 있다. [AP=연합뉴스]

한 수녀가 8일 성 베드로 광장에서 교황의 생중계 화면을 보고 있다. [AP=연합뉴스]

8일 성 베드로 광장에 교황의 생중계 화면이 나오는 동안 평소 교황이 주일 삼종기도를 진행한 사도궁 집무실 창문이 닫혀 있다. [AP=연합뉴스]

8일 성 베드로 광장에 교황의 생중계 화면이 나오는 동안 평소 교황이 주일 삼종기도를 진행한 사도궁 집무실 창문이 닫혀 있다. [AP=연합뉴스]

신자들이 8일 성 베드로 광장에 설치된 교황 인터넷 생중계 화면을 보며 기도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신자들이 8일 성 베드로 광장에 설치된 교황 인터넷 생중계 화면을 보며 기도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이날 교황은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이들을 위해 기도했다. 교황은 "내 형제 주교들과 신자들이 믿음과 희망에 대한 확실성, 자선에 대한 열정으로 이 어려운 순간을 이겨내도록 격려한다"고 기도했다.
8일 바티칸도서관에서 인터넷 생중계 주일 삼종기도를 마친 교황이 모습을 드러냈다. [AP=연합뉴스]

8일 바티칸도서관에서 인터넷 생중계 주일 삼종기도를 마친 교황이 모습을 드러냈다. [AP=연합뉴스]

8일 교황이 신자, 관광객들을 향해 손을 들어보이고 있다. [AFP=연합뉴스]

8일 교황이 신자, 관광객들을 향해 손을 들어보이고 있다. [AFP=연합뉴스]

교황은 바티칸 도서관에서 기도를 마친 뒤 사도궁 집무실 창문을 통해 잠시 모습을 드러냈다. 오른손을 들어 보이며 성 베드로 광장에 모인 신자들을 축복했다. 
2019년 3월 24일 성 베드로 광장(위 사진)과 코로나19로 인해 교황의 주일 삼종기도가 온라인 생중계 된 8일의 모습(아래사진). [AP=연합뉴스]

2019년 3월 24일 성 베드로 광장(위 사진)과 코로나19로 인해 교황의 주일 삼종기도가 온라인 생중계 된 8일의 모습(아래사진). [AP=연합뉴스]

교황청은 오는 11일 예정된 수요일 일반 알현도 온라인으로 생중계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오는 15일까지 성찬을 제외한 모든 단체 활동도 취소했다. 
8일(현지시간) 현재 이탈리아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7375명, 사망자는 366명이다. 
김경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