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수 아이유, 1억 상당 의료용 방호복 3000벌 의협에 기증

가수 아이유. 연합뉴스

가수 아이유. 연합뉴스

 
가수 아이유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최일선에서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의료진을 위해 1억원 상당의 의료용 방호복을 기증했다.
 
27일 대한의사협회는 “전국에서 확진 환자 치료에 매달리고 있는 의료진이 각종 용품 확보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아이유가 의료용 방호복 3000벌을 기증했다”고 밝혔다.
 
의협은 아이유로부터 기증받은 방호복을 대구·경북지역 치료현장으로 보낼 예정이다.  
 
아이유는 “의료기관에서 의료진이 착용할 방호복 물량이 매우 부족하다는 소식을 들었다”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환자 치료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의료인들의 노고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기증하게 됐다”고 말했다.
 
사진 대한의사협회

사진 대한의사협회

 
한편 아이유는 이날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NGO) 굿네이버스에도 1억원을 기부하며 “마스크, 손 소독제 구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에 도움이 돼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