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트럼프 발언이 영향 미쳤나… 코스피 2080선 상승

코스피가 강보합세를 보인 27일 오전 서울 하나은행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시작하고 있다. [연합뉴스]

코스피가 강보합세를 보인 27일 오전 서울 하나은행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시작하고 있다. [연합뉴스]

2070선 턱걸이로 시작한 코스피가 장중 2080선을 넘어섰다.  
 
27일 코스피는 전거래일보다 2.90포인트(0.14%) 내린 2073.87로 장을 열었다. 이후 10여분 만에 2080선을 넘어선 뒤 등락을 반복 중이다. 오전 9시42분 기준 지수는 2083.78이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 삼성전자우(+0.42%), 현대차(+0.41%), 현대모비스(+0.23%), LG생활건강(+0.16), POSCO(+0.50%) 등이 올랐다. 
 
하락세로 시작한 코스피가 반등을 보이고 있다. KRX홈페이지 캡쳐

하락세로 시작한 코스피가 반등을 보이고 있다. KRX홈페이지 캡쳐

경영권 분쟁 중인 한진칼은 9시 51분 기준 전일 대비 5500원(9.17%) 오른 6만5500원에 거래되는 등 사상 최고가를 경신했다. 외국인들의 매도 기조가 강한 가운데 현재 외국계 순매수 1위 종목이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개장 후 오전 10시까지 개인투자자들이 2059억원어치를 순매수하고,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434억원과 713억원어치를 순매도하고있다.
 
간밤 뉴욕 증시는 하락했다. 26일(현지시간)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0.46%, S&P500지수는 0.38%내렸다. 
 
뉴욕 증시가 마감되고 한국 증시가 열리기 전 워싱턴에서 신종코로나감염증(코로나19) 관련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기자회견이 있었다. 현지시간으로 26일 오후 6시30분, 한국시간으로 27일 오전8시30분이었다. 트럼프 대통령은 한국에 대한 여행제한 조치에 대한 질문에 "지금은 아니다"고 답했다. 또 코로나19 관련 미국 내 위험은 "매우 낮다"고 평가했으며 중국의 대처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이같은 발언은 투자자들의 위축된 투자심리 회복에 긍정적 영향을 미쳤다.
 
문현경 기자 moon.h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