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성유·돈보스코학교·이란주·허염 ‘포스코 청암상’

홍성유 박사, 이란주 대표, 허염 대표(왼쪽부터)

홍성유 박사, 이란주 대표, 허염 대표(왼쪽부터)

포스코청암재단(이사장 김선욱)은 19일 이사회를 열어 올해 포스코청암상 수상자로 ▶과학상 홍성유 박사(한국형 수치예보모델 개발사업단장) ▶교육상 돈보스코 직업전문학교 ▶봉사상 이란주 아시아인권문화연대 대표 ▶기술상 허염 실리콘마이스터 대표이사 등을 각각 선정했다.  
 
홍성유 박사는 한국 기상환경에 최적화한 ‘수치예보모델’의 독자적 개발을 주도했다. 돈보스코 직업전문학교는 1965년 한국 천주교 살레시오회 수도회가 설립한 직업전문학교로 지금까지 3000여명의 학교 밖 청소년을 숙련된 기술인력으로 양성해 왔다. 이란주 대표는 2004년 아시아인권문화연대를 설립해 외국인 이주민 삶 개선에 크게 기여한 공로로 봉사상을 수상했다. 허염 대표는 2007년 스마트 기기의 전력공급 필수 반도체인 ‘전력관리 통합칩(PMIC)’을 국내 최초로 개발한 반도체 전문가다.  
 
이동현 기자 offramp@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