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두환 내각 홍일점’ 김정례 전 장관 별세

김정례

김정례

김정례(사진) 전 보건사회부(현 보건복지부) 장관이 18일 숙환으로 별세했다. 93세.
 
1927년 전남 담양 출신인 고인은 여성주보 사장과 제1대 한국여성유권자연맹 회장을 지냈다. 1980년 입법회의 의원, 제11·12대 국회의원을 거쳐 1982~85년 보사부 장관을 역임했다. 전두환 대통령 시기 유일한 여성 장관이었다. 1990년 한국여성정치연맹 초대 총재를 지냈고 1998∼2000년 한나라당 상임고문을 맡았다.
 
남재희 전 노동부 장관은 2014년 ‘프레시안’ 기고문(통 큰 ‘동네 누님’ 金正禮 여사, 국졸로서 여성운동의 대모·장관까지) 에서 고인이 넓은 인간관계로, 1980년대 정계의 ‘통 큰 동네 누님’으로 통했다고 전했다. 청조근정훈장, 국민훈장 목련장 등을 받았다.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6호실, 발인은 20일 오전 7시. 2072-2022  
 
[연합뉴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