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본 크루즈 한국인, 대통령 전용기 이송

대통령 전용기(공군 3호기). [중앙사고수습본부]

대통령 전용기(공군 3호기). [중앙사고수습본부]

정부는 18일 대통령 전용기(공군 3호기·사진)를 투입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한 일본 크루즈선에 타고 있는 국민들을 대피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17일 중앙사고수습본부는 “18일 일본 하네다공항으로 대통령 전용기를 파견해 요코하마항에 정박 중인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 탑승 중인 우리 국민 중 귀국 희망자를 국내로 이송하는 방안을 일본 정부와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이 크루즈선에 한국인은 승객 9명과 승무원 5명 등 14명이 타고 있다. 이 중 일부가 한국으로 가고 싶다는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오늘 공군 3호기 보내기로

이에스더 기자 etoil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