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립현대무용단에 남정호 예술감독

17일 임명장을 받은 남정호 국립현대무용단 신임 예술감독(오른쪽)과 박양우 문체부 장관. [사진 문체부]

17일 임명장을 받은 남정호 국립현대무용단 신임 예술감독(오른쪽)과 박양우 문체부 장관. [사진 문체부]

국립현대무용단 예술감독에 남정호(67) 전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원 교수가 17일 임명됐다. 임기는 3년이다.
 
남 신임 감독은 1980~81년 프랑스의 장-고당 무용단 단원으로 활동했으며 귀국 후 부산 경성대학교 무용학과 교수를 지냈고 현대무용단 줌(Zoom)을 창단했다. 1996년부터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로 재직했으며 2018년 정년퇴임했다. 이화여대 무용학과, 무용학 대학원을 졸업했고 프랑스 리옹 콘서바토리, 파리 콘서바토리에서 특강 강사로 강의했다.
 
국립현대무용단은 올해 창단 10주년이다.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은 “열린 사고와 포용적 지도력, 균형감을 갖추고 우리나라 현대무용의 발전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호정 기자 wisehj@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