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임현주 아나운서, 노브라로 생방송.."이제 더 과감해질 수 있겠다"

임현주 아나운서

임현주 아나운서

임현주 아나운서가 '노브라' 체험기를 공개했다.
 
13일 방송된 MBC '시리즈M'에서는 임현주 아나운서를 비롯해 여성들의 노브라 데이를 체험기를 담은 '노브래지어 챌린지'를 했다.이날 방송에서 브래지어를 벗고 의상을 입은 임현주 아나운서는 "브래지어를 안 하고 방송을 하다니. 세상에"라며 스스로 놀라고 어색해했다. 생방송에서 '노브래지어'를 한 임현주 아나운서는 "오늘 기분이 좋았다. 이제 더 과감해질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어 SNS에 '브래지어를 안 한다고 누가 뭐라고 했니, 그냥 조용히 혼자 안 하면 되지 왜 했네 안 했네 이야기하는지, 관종이네 라는 댓글을 보며'라며 '노브라 챌린지로 참여한 방송에서 한정된 시간으로 온전히 전하지 못한 후기를 글을 통해 공유하고자 했습니다. 노브라가 선택이라는 건 당연히 알고 있었지만 하루를 온전히 경험하는 것은 또 다른 차원의 것이었고, 그렇게 방송을 통해 경험한 것을 함께 이야기하고 나누는 것은 제 직업으로서도 의미있고 할 수 있는 역할이니까요'라고 글을 남겼다.
 
김연지 기자 kim.yeonji@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