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함께 사는 세상] 트로트에 푹 빠진 영국인 '필서방'…사연은?

영국인 6·25 참전용사의 후손이 한국에 와서 트로트와 사랑에 빠졌습니다.



누구 할 것 없이 음악에 맞춰 손뼉을 치고 덩실덩실 춤을 추는 모습에 트로트 노래를 배우기 시작한 것입니다.



트로트에 대한 사랑으로 무대까지 오른 영국인 필립 톰슨 씨를 < 사건반장 >에서 만나봅니다.

 

· 전국노래자랑에 도전장…인기상 받아 '화제'

· 가수 박현빈도 춤추게 한 필립 톰슨의 무대

· '트로트 대세' 송가인 무대에 올라…사연은?

· "마침내 가수라는 꿈이 이뤄진 것 같아 감격"

· "한국과 인연, 70여 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가"

· "큰할아버지가 한국전 참전…얘기 자주 들어"

· "2002년 월드컵…한국에 대한 깊은 인상 받아"

· "한국인들 정이 많아…한국 음식도 좋아한다"



[필립 톰슨 : 한국에 제가 2006년에 왔을 때 가장 인기 있었던 노래가 박상철씨의 '무조건'이었습니다. 그때 길을 걸어다니면 정말 그 노래를 많이 들을 수 있었고요. 노래가 정말 신나니까 좋아하게 됐습니다. 한국에 처음 왔을 때 외국인 친구들과 한국의 축제장을 많이 다녔는데 그때 트로트 음악이 나오면 사람들이 같이 어울리고 노래부르는 모습을 보고 관심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축제장을 보면 젊은 사람들도 나이 있는 사람들도 다 신나게 춤을 추거나 아니면 움직이는 것을 봤는데요. 정말 좋은 것 같아요.]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사건반장 '함께 사는 세상' 클립 더 보기

https://bit.ly/328uk0n




(JTBC 뉴스운영팀)



 

JTBC 핫클릭

[함께 사는 세상] "함께 이겨내요" 이웃에 마스크 기부 릴레이 [함께 사는 세상] 투신 직전 청년 구조…택시운전사 강철수 씨 [함께 사는 세상] 10년간 헌혈해 온 청각장애인 "시작한 계기는…" [함께 사는 세상] "유족연금, 장학금으로" 아내 유언 따라 '기부천사' 실천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